요코야마 치사 "신 사쿠라 대전 제의를 거절할 생각이었다" 게임

Q.신 사쿠라 대전에도 출연하신 두 분이신데 이번 역할의 오퍼는 언제 받으셨나요?

横山 

2018년 겨울에서 봄으로 넘어가는 시기였습니다. 줄곧 신세를 지고 있는, 제가 누님이라고 부르는 세가에 계신 분한테서 '다음에 점심이나 같이 하지요'라는 연락을 받았어요. 저는 업계 동향에 어두워서요 그 무렵 조금씩 신 사쿠라 대전 시동의 소문이 있었던 모양인데요, 그런 내용일줄은 꿈에도 모르고 쫄래쫄래 나갔죠. 그랬더니 평소와는 다른 신묘한 표정의 누님이 앉아계셨죠...

Q.뭔가 좀 이상하다는 촉이 오셨겠군요.

横山 

그 자리에서 신 사쿠라 대전의 기획서를 봉투에서 꺼내들어 보여주셨어요. '이 기획을 진행하고 있어요'라고요. 거기에 있었던 일러스트는 후지시마 코우스케 선생님의 디자인이 아니었고, 지금까지의 하나구미도 없었죠. 아무래도 수년후의 이야기를 그리는 모양으로, 그래서 신 사쿠라 대전이구나...하는 생각을 하는 동시에 그 시점에서는 이 작품은 나한테 있어서의 사쿠라 대전과는 다른 것임이 분명했어요.

Q.확실히 갑자기 그걸 보게되면 충격이죠.

横山 

저는 배우고, 받은 역할을 연기하는 게 일이니까 작품 그 자체에 의견을 낼 입장은 아니라고 밝힌 다음에, 있는 그대로 느낀 점을 말씀드렸습니다. 그러자 '치쨩한테 부탁하고 싶은 역할이 있다'고 한 캐릭터 일러스트를 꺼내셨어요.

Q.그게 야차였군요.

横山 

맞아요. 그래서 그녀가 신구지 사쿠라인지 어떤지는 수수께끼라고. 그런 설명을 하셨습니다. 배우로서 오퍼를 받는 것은 무척 기쁜 일입니다. 나같은 사람을 잊지 않아주어서 고맙다는 심정이죠. 그치만 야차=신구지 사쿠라라면야 내가 꼭 해야만 하지만, 그렇지 않다면 새로운 성우가 연기해야 마땅하며, 내가 맡을 필요는 없잖아요? 그래서 그녀의 역할이 확실하지 않아서 일단 거절을 했습니다.

Q.그러셨나요!?

横山 

저한테 점심식사를 하자고 하셨던 이유는 오퍼를 하는 이유도 있었지만, 세가측에서 구 하나구미 멤버를 배려해서, 성우진에게 어떻게 설명을 하면 좋을지를 상담하고 싶다는 이유도 있었다는 것 같아요. 하지만 우리들의 배역을 누군가에게 물려주는 것도 아니니까, 신작의 설명은 구 하나구미 멤버한테는 불필요하다,고 전달했습니다. 그리고 '야차를 할지 말지는 대본을 보고나서 정해도 될까요?'라고 보류했습니다.

Q.대본을 전달받고나서는 어떻게 됐죠?

横山 

다시 한번 거절했습니다.(웃음) 대본에 묘사된 야차는 거만한 웃음과 함께 등장하는, 소위 악역 대사로 가득했고, 처음에 거절하게 된 정체에 관련한 문제와는 별도로 '이건 정말 전혀 신구지 사쿠라가 아니다'라는 느낌이 들었습니다.

Q.확실히 거만하게 웃는 신구지 사쿠라는 상상이 안가네요...

横山 

우리 배우는 받은 오퍼에 연기로 부응할 뿐이고, 게임이나 대본의 내용에 의견을 낼 입장은 아닙니다. 하지만 게임을 플레이하는 분들이나 작중의 신구지 사쿠라를 비롯한 하나구미 대원은, 이대로여서야 야차를 '신구지 사쿠라인걸까?'라고 망설일리가 없어요. 그래서 주제 넘은 짓임을 알면서도, 일단 야차의 말투를 사쿠라와 비슷하게 할 것을 제안했습니다. 예를 들어 '너희들(お前ら), 네놈들(貴様ら)' 같은 호칭은 '당신들(あなたたち)'로 일인칭도 '저(あたし)'로 하자고 했죠. 그랬더니 세가쪽에서 수정하겠다고 말씀해주셨고...

Q.그렇게 현재의 야차 캐릭터가 완성되었고, 정체가 어찌됐건 요코야마 씨가 연기할 의미가 생겨난 것이군요.

(이 타이밍에 세가 게임즈 카타노 프로듀서가 등장)

카타노

솔직히 말해서 오퍼를 한 시점에서는 야차의 캐릭터는 틀이 잡혀 있지 않았어요. 그걸 만들어나가는 단계에서 요코야마 씨가 다양한 아이디어를 내주셔서, 정말 좋은 캐릭터가 됐습니다.

横山 

그리 말씀해주시니 다행입니다. 저는 분수를 모르는 요청을 잔뜩 했는데 그건 정말로 사쿠라 대전을 좋아하니까...걱정이 됐던 점은 사쿠라 대전은 히로이 오지 씨의 아이디어로 탄생한 작품이고, 히로이 씨가 만든 작품이니까, 이게 과연 히로이 씨가 반길 내용일까 하는 점이었습니다. 그점이 계속 마음에 걸렸습니다. 그리고 나의 출연이 팬들 모두가 납득해주는 이유가 될런지 어떨런지. 신작이 히로이 오지 씨가 납득하고, 팬들이 반겨주는 작품이 된다면 좋겠습니다...앗 미치에 씨 제가 너무 오래 떠들어서 미안해요(웃음)

富沢

아뇨 아뇨!

핑백

덧글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