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야자키 하야오 '반지의 제왕의 악당은 아시아인이나 아프리카인' 애니








Q.헐리웃 영화와의 차이는 느끼셨나요?


미야자키 하야오

"미국인은 빵하고 쏘면 폭발한다거나, 변함없이 그런 영화만 만들잖아요? 

제일 심플하게 남겨진 것은 미국 영화입니다.

적이라면 얼마든지 죽여도 되는 셈이라

<반지의 제왕>만 해도 그렇습니다.

적이라면, 민간인도 군인도 구별없이 죽여도 됩니다.

오폭의 범위인 겁니다.

대체 아프가니스탄 공격으로 몇 명을 죽였습니까?

그걸 아무렇지 않게 저지른 영화가 <반지의 제왕>입니다.

원작을 읽어보면 알 수 있는데, 실은 작품에서 살해당하는 쪽은

아시아인이나 아프리카인입니다.

그걸 알지도 못하면서 판타지를 좋아한다고 말하는 것은 바보입니다.

<인디아나 존스>만 해도 백인이 빵하고 사람을 총으로 쏘잖아요?

덩달아 즐기는 일본이란, 믿겨지지 않을만큼 부끄러운 일입니다.

자기는 총에 맞는 쪽이거든요.

그런 자각도 없이 본다는 점을 믿을 수 없어요.

자부심도 역사관도 없죠.

미국이라는 국가가 자신을 어떻게 여기는지도 알지 못하죠.

스튜디오의 젊은 녀석이 US아미 마크가 가슴에 박힌 셔츠를 입고서 말이죠

파리에 간다고 말하길래 '너 멍청이냐?'라고 말했더니

'패션입니다'라고 답하더라 이말이지.

가자마자 여권을 도둑맞더라고.

꼴좋다고 생각했죠. 뭐 이런 얘기는 쓸데 없는 여담이지만요(웃음)"



1

전쟁을 경험한 사람만 이해할 수 있겠지.


4


반지의 제왕이랑 인디아나 존스를 재밌게 보는 일본인은 바보라는 소리네


5

단순한 오락물에 너무 많은 걸 갖다붙이는 거라고 ㅡㅡ

그냥 머리를 비우고 보면 될텐데


9

영화에 그렇게까지 깊은 의미를 요구하는건 저씨들 정도거든

하야오는 드워프나 엘프를 현실세계의 인종으로 빗대고 있을지도 모르겠다만

현실과 환상의 구별도 못하는 건 걍 늙어서 그런거지


19

>>9 


깊은 의미를 요구하지 않는 놈을 바보라고 말하는 게 아닐까
25
>>19 
환상세계를 굳이 현실로 치환해 좆꼴리는대로 해석하는 게 더 바보 같은뎅?
35


>>19 

일본 고문학의 오니나 요괴는 실은 기형이나 외국인이라는 식의 언설과 차이가 없어 보이는데? 아무도 거기에 의미부여를 원하지 않거든? 오히려 과도한 피해망상의식이 나는 차별받고 있다며 자기 언동을 지지하고 있다고 봄.
40
미군이 우주인한테 전멸당했고 일본의 로봇이 역습하는 애니나 만들었으니 뭐
55
작품을 만든 나라가 메인이고 주인공 사이드가 되는 것도 어쩔 수 없지 뭘.
울트라맨에서 에바까지 지구의 명운이 걸린 싸움이 극동의 작은 섬에서만 일어나는걸
59

톨킨은 자기 작품을 우화로 해석하는 걸 아주 싫어했다만


63


반지의 제왕 원작은 모른다만 영화는 민간인 죽이는 장면 없지 않음?


87


좌익문화인의 전형적인 영화평이라 신기하지도 않다

다 똑같은 말을 반복하거든

88

파야오는 반전좌익이니 뭐(동시에 밀덕이기도 하지만)

이런 부분에는 과민한거지.


93


하라드림은 곤도르보다 남방에 사는 검은 피부의 인간종족이라서

아프리카인이 모델이라고 이해하는 점은 팬들 사이에서는 상식이라고

반지의 제왕의 무대는 과거의 지구고 가운데땅은 현대의 유럽에 해당하는 지역


113

근데 반지의 제왕의 적이 아시아, 아프리카인이라는 점은 비교적 정설이잖아


120

>>113 
반지의 제왕만 그런게 아니라 전세계 픽션의 정설
픽션의 야만족은 기본족으로 이국인이 모델
163


톨킨은 현실의 우화가 아니라고 누차 말했지만

모델은 현실세계 그 자체라서 비교적 손쉽게 간파할 수 있단 말이지

간파할 수 있으니까 현실의 우화로 보지 말아달라고

말한 거겠지만 파야오는 현실의 우화로 보고 있어

저세상에서 톨킨한테 아구창 쳐맞을 듯



200


모노노케 히메나 붉은돼지도 원주민의 은유잖아


263


모노노케 히메는 조정에 굴복하지 않은 원주민으로 묘사되는게 아시타카

그리고 타타라 마을은 피차별자고

산은 그곳에조차 속하지 않은 외지인

그건 애초에 아웃사이더간의 이야기로 묘사됐다


363


이거 미야자키 하야오?

번역해서 지브리 좋아하는 미국인한테 보여주면 어떤 반응일지 궁금하다


400

한국에서는 바람이 불다는 군국주의 회귀 일본군 찬미 애니라고 까였잖아

이거는 미야자키 어떻게 반론할건데?

자기가 어떤 테마를 담았느냐가 아니라

상대방이 어떻게 보는가가 중요한거야?


563

뭐 헐리웃에서도 명작 <바람과 함게 사라지다>는 노예제를 미화하고 있다고 까이니깐

원작자도 전통있고 좋은 남부 시절을 그리워하며 썼으니

부정은 못하겠다만

600

명예백인이라는 단어가 생각나는군


602

근데 톨킨은 일본판 일러스트 존나게 칭찬했다


604

원작은 영국인이 쓴 소설이고 영화를 만든 게 미국인일 뿐인데

영국도 미국도 큰 차이 없는 귀축영미라고 하고 싶은 것인지 ㅡㅡ


700


작가가 의도적으로 인종편견을 암시했는지 무의식적인 인종편견이 반영됐는지 

혹은 백인한테 열등감을 품고 있는 딱한 사람이 인종편견이라고 착각하고 있는지

아무튼 독자 각자가 저마다의 해석을 하게 되는 게

명작의 업일지도


701

톨킨도 남아프리카에 살았었잖아?

흑인을 어떻게 생각했을까.


705

서간집에서 자국의 인간이 현지인한테 저지르는 작태를

은연중에 비판하곤 했다.


730

하야오는 애초에 크리에이터로서야 초일류다만

비평가로는 미묘한 편이잖아?


740

톨킨은 실마릴리온에서 엘프를 돕는 이스터링도 묘사했다만!

777

하야오는 좋은 의미에서도 나쁜 의미에서도

자기 잣대로만 세상을 보는 사람이라구


800

사상이 해석을 결정하는군

하야오는 반지의 제왕을 그렇게 밖에 못 보는구나

덧글

  • 지나가는 2017/01/21 20:37 # 삭제 답글

    전형적인 꼰대 해석. 좌익이든 우익이든 간에. 그리고 400번 공감ㅋ.
    게다가 애초에 일본인이 할 비평이 아니죠. 이건.
  • Admiral 2017/01/21 20:40 # 삭제 답글

    바람이 분다로 한국에선 우익이라고 까이지만
    일본에서는 반전좌익이라고 까이는...
  • ㅇㅇ 2017/01/21 20:40 # 삭제 답글

    하야오 별로 좋아하진 않지만 넷우익들 좀 무섭군요.
  • Wish 2017/01/21 20:40 # 답글

    어째 일본의 피해자 행세가 떠오르는군요...
  • 무지개빛 미카 2017/01/21 20:49 # 답글

    그런 미국인을 대일본제국에서는 뭐라고 얕잡아 봤더라.

    "나약한 정신력에 국가에 대한 애국심과 충성이 부족하고 각자 재멋대로 살며, 무기가 있어도 그걸 재대로 쓸 줄 모르는 인간들"

    그 결과는....

    800번 공감 ㅋ
  • Wish 2017/01/21 21:50 #

    그 결과는 겁나 큰거 두방 맞고 GG선언이죠'ㅂ'!!!
  • 소시민 제이 2017/01/21 20:55 # 답글

    미야자키 영감 노망이 처들었나?

    그러면 우리가 바람이 분다를 우익 작품이라 까고,이웃집 토토로를 괴물 애니라 까볼까?

    어떤 반응 보일지 존나 궁금한데?

    (YWCA가 이웃집 토토로를 괴물 애니라면서 애들 못 보게 하려고 했던적이 있었죠.)

    미야자키 영감.. 노망 처들었으면 집에서 손주나 봐라. 증손주나. 개소리 씨부리지 말고...

    라고 생각 드네요.
  • 나인테일 2017/01/21 21:15 # 답글

    뭐 백인도 흑인도 황인도 남성도 여성도 인간도 기계도 다같이 총질하는 오버워치같은게 취향일도요.
  • RuBisCO 2017/01/21 22:45 # 답글

    저건 진짜 머릿속이 꽃밭이라는 말 밖에 안나오는군요
  • 스피노자의 정신 2017/01/21 22:55 # 답글

    ? 몽골리언을 모티프로 오크를 창작한 톨킨이야 그렇다 치고 피터잭슨작 영화는 의상이나 적 쫄따구 아트워크봐도 "뭐"를 적으로 상정하고 디자인했는지 뻔히 보이는뎈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추축국 따까리로 일제국주의의 첨병 노릇한 국가에서 내지인 쪽바리가 서구중심주의 비판 좀 했다고 해서 불발기 하고 달려드는거보소.
  • 스피노자의 정신 2017/01/21 23:02 # 답글

    그리고 아르다가 과거의 지구인데 뭐가 빗댄게 아님ㅋ.로버트 하워드의 하이퍼 보리아가 레이시즘 인것처럼 톨킨도 별것있음? 그시대 백인 패시브가 레이시즘이지.
  • 존다리안 2017/01/21 23:08 # 답글

    나름대로 틀린 말은 아니지만 미야자키 하야오씨가 하기에는 좀 아니라는 생각이 듭니다.
    그리고 따지고 보면 헐리웃에 가서 따질 게 아니라 톨킨옹 본인에게 해야죠.
  • 루트 2017/01/21 23:17 # 답글

    아시아인들을 죽이는 이유 -> 니들때문이잖아 따지고보면. 2차세계대전 때 흑막 중 하나였으면서 어디서 발뺌을.
  • 프림로즈 2017/01/21 23:22 # 삭제 답글

    그나자나 첫짤의 유포니엄은 어느 잡지에서..
  • ㅇㅇ 2017/01/21 23:27 # 삭제 답글

    마크 트웨인 같은 사람이 신기한 거지.. 당시에 백인우월주의적 감상에 안 젖은 귀축영미 구라파놈들이 얼마나 있었겠어요?

    영감님은 전세계에 여자아이 팬티가 얼마나 아름다운지 잘 설파하셨으니 괜찮지 않습니까? 봐봤자 기분만 더러워지지 좆도 안 꼴릴 앰흑년들 팬티는 우리들에게 보여주지 않은 것도 존경할 만한 부분이네요ㅇㅇ

    왜 명예 백인들은 누구보다 백인을 사랑하면서 그 마음을 숨기는 걸까?
  • ㅇㅇ 2017/01/21 23:35 # 삭제 답글

    미야자키가 할 소린 아니네요
  • 지나가는 2017/01/21 23:36 # 삭제 답글

    800번의 사상이 해석을 결정하는군.
    이 말이 맞는 것이, 여기 덧글만 봐도 알 수 있네요.
  • K I T V S 2017/01/21 23:52 # 답글

    뭔 오르크와 하라드림을 아프리카인과 아시아인을 비하하는 서구의 사악한 해석이래;;;
    하야오 선생님 실망이야.
  • Fatimah 2017/01/21 23:58 # 답글

    총맞을 짓을 먼저 한 게 일본인데 무슨 소리냐 싶긴 하지만, 김삿갓도 결국 역적 증조부 신나게 욕하다가 셀프 멘붕을 겪었으니, 김삿갓 어머니의 기분으로 젊은이들을 바라보는지도 모르겠습니다.

    아랫사람이 프랑스 가서 털린 썰은 진짜 사족. 그래서 어쩌라는 건지?
  • 코로로 2017/01/22 00:25 # 답글

    바람이 분다 군국주의 찬양 애니가 아니라고 생각했는데, 이 기사 보니 맞나 보군요.
  • 알렉산더 2017/01/22 00:58 # 삭제 답글

    바람이 분다 아무리 봐도 구역질 나는 피해자 코스프레 애니메이션

    그이상 그이하 도 아니던데

    그걸 만든 사람의 말이라 신용이 1%도 안가는군요
  • 붉은돼지갈비 2017/01/22 01:03 # 삭제 답글

    요즘 가짜 뉴스가 횡행하고 있는 데, 저게 진짜 미야자키 하야오의 인터뷰인지, 아니면 하야오 옹을 천박한 틀딱충으로 만들려고 그럴싸하게 꾸민 가짜인지 검증할 필요가 있어보입니다.
  • ㅇㅇ 2017/01/22 04:39 # 삭제 답글

    2002년 인터뷰라고 하네요. http://alonestar.egloos.com/7297063
  • ㅇㅇ 2017/01/22 08:33 # 삭제 답글

    드라마 악역 배우 목욕탕에서 만나서 화내면서 폭행했다는 노인들 이야기가 생각나네
    픽션과 현실을 구분 못하는 사람들은 골치 아프다
  • 따뜻한 허스키 2017/01/22 12:30 # 답글

    우왕!!흥미로워용!!
  • ㄱㄴㄷ 2017/03/08 22:17 # 삭제 답글

    저리 말할거면서 왜 흑인이 주인공인 게드전기는 방치했냐아아아아아앜 어스시이야기 망쳤냐아아앜
댓글 입력 영역